Post Date : 17-01-23 18:26
환절기에 좋은 영양돌솥밥
 Post by : lyafryd5337
Hit : 56  

 

    

 

       환절기 기온차가 너무 심하니 여기저기서 기침소리가 납니다

     도라지,무우는 기침해소에 아주 좋은 효능을 가지고 있지요^^*

     돌솥밥에 도라지 넣기는 처음이라 어떤 맛이 날지"

       ........................돌솥밥 재료"

                재료"  밥, 무우,통도라지,표고버섯,새우,수삼

                소스"   진간장, 마늘, 다진쪽파,다진미나리,고춧가루, 맛간장,참기름 , 통깨

              모든 재료는 다 다져서 준비하고요^^*

      도라지만 식초 서너방울을 넣고 10분 정도 담궜다가 빡빡 주물러 헹궈 다져주었습니다

 

 

           양념장 준비하고요^*^

            

                뚝배기에 물 조금 넣고 무채를 넣어 준 다음

 

      

          바로 지은 밥을 넣고

 

    

       준비된 재료를 넣고 맛술과 참기름을 위에 살짝 뿌려주고  뚜껑을 덮고 약한불에 20분 정도면

      안에 있는 재료들이 다 익습니다

 

            

                    뚜껑을 열어보니 한약재 냄새가 살짝납니다   ^^

 

         

                            그릇에 담고

 

          

                   시원한 미역국과 돌솥비빔밥 한그릇"...... 시원하니 건강해지는 느낌이듭니다

 

 

 

 

 

 

 

       몸에 좋은 뿌리식품과 표고의 효능까지 함께 넣어 지은 환절기 영양돌솥밥"

        나물반찬을 싫어하는 사람들이 먹기에는 아주 좋은 음식인 것 같습니다

       도라지 맛 때문에 혹시 쓰지 않을까' 걱정했었는데

        모든 재료들의 어울림, 부드럽고 제대로 익혀서 그런지 한약재 향도 강하지 않아 먹기도 좋고

        많이 먹을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뿌리식품은 차로 달려서 먹는 것도 좋지만 이렇게 영양밥을 만들어 자주 드시면

        환절기 감기 거뜬하게 이겨낼 수 있겠습니다

 

      환절기에 좋은 영양돌솥밥' 저처럼 미리 한 밥을 넣어도 되지만 더 맛있게 조리하려면

      직접 돌솥에 밥을 하면서 물기가 없을 때 모든 재료를 넣고 뜸만 들렸다 드시면 더 맛있는

         영양돌솥밥이 완성됩니다 .... 건강밥상 잘 챙겨드세요^^*

 

 

                  포상휴가 나온 아들덕에 먹는 만찬입니다

 

             

             금요일 말년 병장 달고 분대장 직책때문에 받은  3박4일 포상휴가 받은 아들

        아침 일찌감치 번호키 소리 아들놈이 현관앞으로 들어옵니다         

                  상병 정기휴가때는 그래도 반가움에 안아주기도 했었는데".. 이제는 무덤덤해집니다

                 엄니" 이제 반갑지도 않은가벼"

                 너무 자주 보잖여"... 딱 한달만입니다

           그래도 아침도 거르고 바람처럼 날아온 아들녀석 때문에

            새벽부터 닭 삶아 닭곰탕을 끓여보았습니다

                먹어본 적은 없지만 TV에서 레시피를 봤던지라 나름 제대로 끓여보려고 노력했습니다

           닭껍질을 벗기고 도라지,인삼, 마늘듬뿍,대추넣고 끓이다 다 삶아진 닭은 건져

               살을 발라내고      

 

                 

                닭고기에 마늘, 후추, 맛간장, 맛술을 넣고 무치다가

                   닭 육수에 넣어 다시 한번 끓여주었습니다

 

      

                      배추 겉절이도 준비하고요^^*

 

 

              지단과 다진쪽파,인삼한뿌리 넣고 뚝배기에 다시 한번 끓여

 

           

             아들 밥상을 차려주었더니

                 정말 맛있게 먹네요^^*... 인삼, 한약재라면 코를 틀어 막고 먹던 놈이

                인삼 한뿌리를 꾸역꾸역 먹습니다"....

                니가 왠일이니"..... 몸에 좋은거니까요^*^

              이제 계급 벽돌 네장의"..  노련함이 보입니다

              이렇게 한상 잘 차려먹고 하는 말" 학교친구 만나 외박한다고 허락해달라고합니다

               다 아는 친구들이지만 노파심에 걱정도 되었지만

               군대 휴가 나오는 동안 속 한번 썩이지 않았던지라 허락해주었습니다

               엄니 걱정할까봐 문자를 두서너번 날려주네요^^*

 

       

           군대보낸 엄마들 말을 들으면 휴가 첫날 나와서 엄마랑 영화보기, 부모님 비위 맞춰주다

            다음날에는 어김없이 용돈타서 하루종일 소식이 없다고하네요^^*

            휴가나온 군인들 다들 노는 것이 비슷하더라구요^^*

 

            

          다음날 아침"... 엄마하고 놀아준다고 정말 일찍 들어왔습니다

                 그런데 이눔이 밤새 거리를 방황했나 기침,콧물, 재채기,종합선물을 사들고 왔습니다

              아파트 장터에 일찍나가 도라지,배,생강을 사서 대추 넣고 끓여서 계속해서 먹었더니

              좀 호전이 있나는 모르겠습니다

            환절기에 늘 생기는 비염때문에 고생하는 아들놈"보기만 해도 안쓰럽지만

              엄마하고 놀아준다던 아들넘은 하루종일 이블안에서 나오질 않네요^^*

              저녁에는 뭘 먹일까" 하다 물어봣더니 족발이 먹고 싶고, 김치볶음밥이 먹고 싶다고하네요^^*

                     혹시 몰라 장에서 사온 새우는 소금구이로 굽고

 

           

        먹방의 고수" 단테님 레시피를 활용해서 시원하게 바지락 콩나물국을 끓여

             간을 보았더니 정말 시원하고 맛있습니다

 

        

                 배추김치 송송썰어 볶다 찬밥에 김가루,채소다져  넣고 볶았더니

                  참 별미 볶음밥이 완성되었습니다

 

               

         저야 끓이고 볶는 사이 배달 보족발이 와서 아들이 신문지 깔고 그냥 바닥에

               차려 놓더라구요^^*.... 저도 후라이팬 채로 바닥에 그냥 놓고 먹다보니

            꼭 소풍 온 기분처럼 즐겁고 맛있게 먹었습니다

                아들왈" 엄니 양이 너무 많아"......

            배가 고파서 음식을 차리다 보니 정말 양이 좀 많았습니다 . 남은 것은 저녁에 야식으로

 

 

             

         아들이 생김치 겉절이 좀 먹더라구요^^*

              이번에는 좀 맛있게 해보려고 강순의선생님 레시피를 이용해

           다시마육수와 찹쌀풀을 넣고 겉절이를 만들어 봤는데"... 감칠맛은 나지 않더라구요^^*

                 정확한 레시피를 숙지해야 하는데.....^^*

 

 

 

 

 

 

           

             예전에는 휴가 나오면 7시에 일어나 밥주세요" 했던 넘이

              9시가 되어도 일어날 생각도 않합니다. .. 겨우 깨워

             엄마표 밑반찬과 된장찌개 보글보글 끓여 주었더니 밥한공기 뚝딱 먹어치웁니다

 

          

 

                   밥먹는 아들을 보니" 말년 병장제대가 코앞으로 다가오네요^^*

               빠른걸음에 절도있는 말투,철들어 가는 행동과 언행속에 좀 든든했었는데

                  이번에 포상받은 아들 모습은 예전의 군대가기전 모습이 살짝 보이는 것이

                 좀 걱정스럽습니다.... 군대 제대 남자의 철 유통기간은 3일~한달이라고 하던데

              이 놈은 유통기간이나 있으려나" ..모르겠습니다

               말년병장은 떨어지는 낙엽에도 조심해야 한다는 말은 들었지만

              아들한테 직접 들으니" ..

                   웃기기도 하고 자기몸 챙기는 것이 좀 차도남 같게 보이기도합니다

            그래도 남자라고 무거운 쓰레기봉투를 버려주고 짐도 들어주고 듬직하기는 합니다

 

 

     

      

           제대 날짜 계산을 하고 있는 아들

             이제 두달하고 조금 남았다고합니다.저야 금방이라고 했지만

             아들넘은 하루가 더디게 가는가봅니다

           참으로 춥고 더운데 고생도 많이 했지만 건강한 모습으로 제대할 때를 생각하니

           부모의 마음은 다 똑같은 것처럼 다행이고 모든 과정 이겨냄에 감사하고 그렇습니다ㅣ

           지금도 병역의무에 최선을 다하는 대한민국 군인들 파이팅입니다

           

 



바카라사이트

33카지노

라이브카지노

슈퍼카지노

카지노

슈퍼카지노

호게임

월드카지노

베가스카지노

▶善事須貪 惡事莫樂(선사수탐 악사막락) //착한 일은 모름지기 탐을 내고 악한 일은 즐겨하지 말라. (太公)